2008.11.12 11:20

THE RASMUS / Black Roses

THE RASMUS / Black Roses (2008, PLAYGROUND MUSIC) 9.5 /10.0

드디어 신작이 발표되었습니다~

개인적으로 최근 2,3년 SENTENCED와 함께 가장 많이 들은 밴드입니다.
제가 생각하는 이들의 가장 매력은 허스키한 의 보컬이 만들어내는 감미롭고 애수어린 보컬 라인입니다. 여기에 듣는 순간 빠져버릴 정도의 기막힌 멜로디 라인과 다른 지역에서는 느낄 수 없는 북유럽 특유의 멜랑콜리함까지 합쳐져 몇번을 반복해서 들어도 질리지 않았습니다.

신작은 말입니다, [Dead Letters]와 [Hide From The Sun]이 강렬한 락 스타일로 스트레이트하게 표현했다면, 이번에는 템포를 조금 늦추며 차분한 분위기를 강조하고 있습니다. 또한 일렉트로닉스나 오케스트레이션, 코러스 등의 다양한 효과와 어레인지로 더욱 성숙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아직 안들어보신 분들... 한번 들어보십시요. 흐흐



"Livin' In A World Without You" from [Black Roses]


PS 1>이번 앨범의 프로듀서는 Desmond Child라고 하는데, THE RASMUS의 팬으로 자진해서 프로듀싱을 맡았다고 하는군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music' 카테고리의 다른 글

METALLICA  (4) 2009.04.06
DESTROY DESTROY DESTROY / Battle Sluts  (0) 2009.03.11
ALL ENDS / All Ends  (0) 2008.12.08
THEE MALDOROR KOLLECTIVE / Pilot (Man With The Meat Machine)  (0) 2008.11.17
THE RASMUS / Black Roses  (0) 2008.11.12
UNSUN / The End Of Life  (2) 2008.11.11
LOVEX / Pretend Or Surrender  (0) 2008.10.23
CRYPTOPSY / The Unspoken King  (0) 2008.10.03
POISONBLACK / A Dead Heavy Day  (0) 2008.09.25
Trackback 0 Comment 0
2008.11.11 23:38

UNSUN / The End Of Life

UNSUN / The End Of Life (2008, CENTURY MEDIA) 9.0 /10.0

폴란드 출신의 고딕 메탈 밴드의 데뷔작입니다.
아무런 정보없이 이들을 접했는데, 알고보니 VADER, VESANIA, INDUKTI(프로그레시브 밴드라고 합니다)까지 폴란드의 언더그라운드 밴드들의 멤버들이 모여 만든 밴드더군요. 보통 프로젝트 밴드의 사운드는 기존의 밴드의 사운드와 전혀 다른 스타일이 많았습니다만, 이 UNSUN도 예외는 아닌 듯, 블랙/데스 메탈 밴드의 멤버가 주축이지만 아련하며 달콤한 멜로디 라인을 메인으로 하고 있는 고딕 메탈을 들려주고 있습니다.

간단하게 이들을 표현하자면, "LULLACRY의 앙증맞은(?) 보컬이 고풍스러운 LACUNA COIL에서 노래를 한다." 정도가 되겠습니다만, 들으면 들을수록 노이지한 리듬 섹션 + 달콤한 멜로디 라인에 귀엽고 여성스러운 Aya의 보컬링이 만들어내는 사운드에 중독되네요. 앨범도 발라드, 헤비락, 멜랑콜리한 고딕락, 심지어는 THEATRE OF TRAGEDY풍의 일렉트로닉스의 곡까지 다양한 스타일의 곡으로 구성되어있어 첫곡인 "Whispers"부터 마지막 곡인 "Indifference" 까지 질리지 않는게 가장 큰 장점인거 같습니다.  이 계열의 스타일을 좋아하시는 분들에게는 만족스러운 앨범이 되지않을까 싶습니다.


"Whispers" from [The End Of Life]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music' 카테고리의 다른 글

DESTROY DESTROY DESTROY / Battle Sluts  (0) 2009.03.11
ALL ENDS / All Ends  (0) 2008.12.08
THEE MALDOROR KOLLECTIVE / Pilot (Man With The Meat Machine)  (0) 2008.11.17
THE RASMUS / Black Roses  (0) 2008.11.12
UNSUN / The End Of Life  (2) 2008.11.11
LOVEX / Pretend Or Surrender  (0) 2008.10.23
CRYPTOPSY / The Unspoken King  (0) 2008.10.03
POISONBLACK / A Dead Heavy Day  (0) 2008.09.25
METALLICA / Death Magnetic  (0) 2008.09.22
Trackback 0 Comment 2
2008.11.06 13:44

Virtual Iron 가상화 케이스 - 일본 S사

일본의 컨설팅 겸 시스템 개발 회사인 S사의 도입 사례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Trackback 0 Comment 0
2008.10.31 10:33

마이크로소프트 가상화 도입 케이스 - MSDN과 Technet

마이크로소프트가 자사의 하이퍼바이저 Hyper-V의 실용성(도입사례, 안정성, 퍼포먼스등)을 증명이라도 하듯, 정식 공개전 Hyper-V RC0로 MSDNTechnet을 가상화로 마이그레이션한 케이스입니다.

MSDN과 Technet은 일일 페이지뷰가 각각 300만 이상, 100만 이상이라는군요. 이정도 규모의 웹사이트를 Hyper-V로 가상화하여 문제없이 운영을 하고 있다는 얘기는 Hyper-V의 실용성에 대한 의문(시장 점유율은 둘째치고...)은 어느정도 잠재울 수 있지않을까요.

간단한 구성은 이렇습니다. 자세한 내용과 마이그레이션후의 퍼포먼스에 대해서는 아래의 자료를 참조하세요.
출처 : MSCOM_Virtualizes_MSDN_TechNet_on_Hyper-V.docx
저작자 표시
신고
Trackback 0 Comment 0
2008.10.29 13:37

Lenovo ThinkServer 발표

9월 미국 Lenovo에서 x86계 서버 제품인 ThinkServer를 발표했습니다만, 이곳에서도 오늘 정식으로 ThinkServer를 발표, 판매를 개시했습니다.
종류는 타워형 2종류(TS-100, TD-100), 랙마운트형 2종류(RS-110, RS-120) 이렇게 4타입입니다.


한눈에 봐도 알 수 있듯이, IBMSystem X 시리즈와 똑같아서 ThinkPad처럼 System X도 사업을 양도받은게 아닌가 했었는데, 컴퓨터 케이스 디자인과 냉각, RAID의 기술을 구입(?)했을 뿐, 두 회사는 시장점유를 놓고 경쟁하는 입장이랍니다. --; 뭐가 다른지 원...

하여간, HP, DELL이 우위를 차지하고 있는 x86계 서버 시장에서 똑같은 거의 비슷한 디자인과 성능을 갖춘 IBM과 Lenovo가 얼마나 점유를 차지할 지 모르겠네요.
저작자 표시
신고

'IT' 카테고리의 다른 글

DELL, 클라우드 서비스 기반용 서버 발표  (0) 2010.03.26
구글 일본어 입력  (0) 2009.12.04
Chrome Plus  (0) 2009.08.31
서버 해킹 당하다  (0) 2009.08.17
Xeon 5500 시리즈  (1) 2009.05.20
IBM사 썬 마이크로 시스템즈의 인수를 포기  (0) 2009.04.13
IE 8  (2) 2009.03.24
Hotmail도 POP/SMTP 메일 클라이언트에 대응~  (0) 2009.01.16
Lenovo ThinkServer 발표  (0) 2008.10.29
Trackback 0 Comment 0